미드나잇 오렌지 MIDNIGHT ORANGE_고탐 발루리 Gautam VALLURI

미드나잇 오렌지 MIDNIGHT ORANGE_고탐 발루리 Gautam VALLURI

0.00

India & France/ Color / Sound / 11min / 16mm

Description
이 작품은 해결되지 않은 크레센도, 어긋난 기대, 관리되지 않은 에스컬레이션에 관한 것으로 계획대로 되지 않은 건축을 통해서 이에 대해 이야기한다. 인도의 하이데라바드에 있는 파이가 가족 묘지에서 촬영된 이 작품은 노이즈와 침묵, 플리커와 정지상태가 조상들을 건축적으로 능가하는 전통에 관한 이야기를 말해준다.
A film about unresolved crescendos, thwarted anticipations and unmanaged escalations told through architecture gone awry. Filmed in the tombs of the Paigah family in Hyderabad, India, noise and silence, flicker and stillness tell the tale of a tradition of architecturally outdoing your ancestors, even in death's eternal sleep.

Bio
고탐 발루리는 영화작업을 하는 아티스트다. 그의 작품은 건축적 공간과 사적 역사 사이의 관계를 셀룰로이드의 물질성을 통해서 탐구한다. 그는 런던 킹스턴 대학과 파리8대학에서 실험영화 석사를 받았다. 그의 작품은 세계각지의 영화제에서 상영된 바 있다. 그는 현재 파리에서 거주하면서 활동하고 있다.
Gautam Valluri is an artist working with film. His work explores the relationship between architectural spaces and personal histories through the materiality of celluloid. He is the recipient of Masters Degrees in Experimental Film from Kingston University London and Université Paris VIII. His work has been exhibited at Institute of Contemporary Art (ICA) in London, Cinematek in Brussels, CCCB in Barcelona, Museu do Arte Moderna in Rio de Janeiro and at various film festivals including International Film Festival Rotterdam, BFI London Film Festival, Edinburgh International Film Festival, European Media Art Festival (Osnabrück) and Images Festival (Toronto). He currently lives and works in Paris.

Add To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