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시자 The Watchmen_펀 실바 Fern Silva

감시자 The Watchmen_펀 실바 Fern Silva

0.00

USA / 2017 / Color / Sound / 10min / HD

Description

2016년 10월 14일 일리노이 주지사 브루스 로너는 시카고에서 1시간 거리에 있는 스테이트빌 교도소 F동의 폐쇄를 명령했다. 판옵티콘 구조물로는 미국에서는 운용된 최후의 시설이었던 F동은 1922년에 건축되었고, 교도소 감시 단체로부터 “감각의 악몽"이자 “비위생적이고 비인간적이며, 재소자와 교도관 모두에게 모욕"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작가는 이 시설로부터 푸코가 40여년 전에 제시한 은유에 관한 공상과학적인 재검토를 전개해 나간다. 이 작품의 시각 재료는 이 시설을 비롯한 인근 교도소, 그리고 쿠바의 모델로 교도소의 거대한 판옵티콘 구조물의 푸티지이다. 그리고 여기에 수집된 오디오 레코딩이 추가되었는데, 여기에는  “화성침공"과 같은 이야기가 담겨 있다. (데런 휴즈).

On 14 October, 2016, Illinois Governor Bruce Rauner ordered the closure of F-House at the Stateville Correctional Center, an hour outside of Chicago. The last Panopticon-style facility in operation in the United States, F-House was built in 1922 and was described by a prison watchdog group as a “sensory nightmare” and “unsanitary, inhumane, and degrading for prisoners and staff alike.” Silva uses the prison as a jumping off point for a sci-fi-inflected reexamination of Foucault’s metaphor some four decades after Discipline and Punish. The visual material of The Watchmen includes footage from Stateville, along with images of Old Joliet Prison a few miles away and a massive, decaying array of Panopticons at Presidio Modelo in Cuba. More mysterious are three found audio recordings that together narrate a kind of “Invaders from Mars” story.(Darren Hughes)

Add To Cart

Lightning and Thunder: 16mm films by Fern Silva Sunday, April 15th 2018 8:00pm @grayDUCK Gallery,